주요기사

경현수(책갈피) 2020/07/07 16:19
책갈피 임 만 호한여름 모시적삼갈아입고독서 삼매경에 누울 적에책갈피 속가을을 먼저 가져온 검붉은 마른 낙엽 하나아 가을인가봐를 흥얼거린다대청마루 실바람은책을 펴는 내 앞에설악산 영봉 가지 끝 …
(경현수)여기까지 나를 인도한 그가 와서 2020/06/12 16:30
여기까지 나를 인도한 그가 와서 김 종 희 어느날 여기까지 나를 인도한 그가 와서풀죽어 있는 나를 보고 말했다네가 무엇이든 희망하면 희망하는 대로 다 줄 것이다네가 희망하지 않으면 아무것도 없다…
(경현수) 아침 해 2020/05/29 12:39
아침 해 임 인 진 산과 산 사이두서너 뼘 하늘이 열린 마을산 너머 게으른 아침 해가소올솔 안개를 잦힌다마당가 멍석 위엔통통 살찐 씨감자 눈 뾰족 치켜뜨는데보습쟁기 지게 등에 걸머진허리 굽은 농부…
(경현수) 바코드 2020/05/15 16:06
바코드 전 민 정저녁 무렵이다장을 보러 나갔다나란히 누운 고등어 대열그들에겐 가격표가 없었다검은 비닐봉지에 들어와내 것이 되기까지수없이 뒤적거림 당하며몇 번의 이력서를 썼을까해동으로 풀…
(경현수)세계지도를 보며 2020/04/24 16:11
세계지도를 보며 김 행 숙어릴 때부터 몇 십년간 눈에 익은 세계지도엔 우리나라가 언제나 중심에 있었다암스테르담에 갔을 때 이상한 세게지도를 보았다유럽이 한 가운데 있고 우리나라…
실시간 기독시선기사
(경현수)고장난 시계 2017/05/19 13:23
고장난 시계 임 만 호지리산 산정을오르는 길목초가삼간 산(山)집 하나노부부 옛 살림네발 밥상 사발 몇 개산나물 푸성귀로봄을 차려놓고가끔은 맞는 벽시계를 쳐다본다“저놈의 시계는 고장도 잘 나는 디우리…
(경현수)고향 은백양 나무 2017/05/08 13:52
고향 은백양 나무 강 정 화바닷바람이 우 하고 몰려오면일제히 넘어지는 시늉을 하고산바람이 와 하고 덮치면일제히 스러지는 시늉을 하고한 순간도 외눈 팔지 않고타는 목마름으로 고향 길목을 지키고 섰네익…
(경현수)눈물 2017/04/21 11:51
눈물 박 이 도이젠 나도 눈물을 흘릴 때가 있다사소한 일에도 감동할 줄 아는 축복음악을 듣고 있다가 눈시울을 훔치고사람을 만나면서도 등을 돌리고눈물, 눈물을 닦는다야외수업을 하던뒷산, 화성교에서도나…
(경현수)노란 샌들 한 짝 2017/03/31 17:30
노란 샌들 한 짝 이 혜 선리나는 난민촌에 살고 있는 열 살 소녀다구호센터에서 트럭이 오면어른들은 서로 좋은 옷을 차지하려고 힘껏 손을 뻗는다발돋음하는 짧은 팔, 억센 팔들 틈에 끼어잡히는 대로 일단 …
(경현수)별층도(別層圖) 2017/03/24 13:43
별층도(別層圖) 정 공 채예리야 어머니 계시니아뇨 아버지만 계세요아버지 회사에 나가시지 않니벌써 그만 두고 산에만 잘 가요그래 무얼 먹고 사니하나님이 음식을 감사하게 주셔요오라 어머닌 예배당에 가셨…
(경현수)꽃비 2017/03/17 15:08
꽃비 한 상 완돈암동 네거리아리랑 고갯길엔벚꽃 활짝 피어연분홍 구름 길고개 넘는 지선 버스 기다리는한낮 정류장엔수려한 벚나무만개한 구름꽃하늘 가리고건듯 분봄바람함박눈 설화처럼파란 하늘 수 놓으…
(경현수)어떤 평화 2017/03/03 17:41
어떤 평화 변 성 희참솔나무 가지 끝바람에 휘청이는데어미 새 한 마리해종일 벌레 입에 물고둥지로 나르는 저녁아기 새 눈빛 좌우로 반짝이고어미새 부리 끝사랑으로 빛난다지상의 쪽방에서 잠시 셋방살이오…
(경현수)바람이 돌아오는 겨울날 2017/02/24 14:57
바람이 돌아오는 겨울날 김 율 원사랑방 한 가운데 놓인 화롯불고구마를 묻어두고 빙둘러 앉아동생들과 군침을 삼키며 기다리뎐겨울날 아랫목할아버지의 쿨럭거리는 기침소리고구마 익어가는 냄새 가득 퍼진다…
(경현수)낙타가 울고 있다 2017/02/10 16:25
낙타가 울고 있다 이 섬낙타가 우는 것을 보았다큰 눈망울 가득 눈물이 글썽이는 것을 보았다이집트에 있는 시내산 오르는 길붉은 바위로 뒤덮힌 가파른 오르막길을낙타등에 앉아 산을 올랐다급경사의 산길을…
(경현수)그댄 몰라도 2017/02/03 17:35
그댄 몰라도 임 경 원내이 가난한 가슴 속에한 사람만조용히살고 있었으면 좋겠다슬플 때 꺼내서위로를 얻고기쁠 때도 꺼내서같이 기뻐하고아무리 해도좋은 생각 떠오르지 않아내 영혼 침잠해 갈 때도마음 속…
(경현수)옥수역 2017/01/24 13:27
옥수역 정 재 영일하러 나가거나 돌아온는 길에, 한강 동호대교 위에 있는 지하철 3호선 옥수역에서 내린다. 남한강이나 북한강이 두물 머리에서 만나 흘러오듯 어느 젊은 날 우리도 그랬지, 감사하는 마음이…
(경현수)겨울산 2017/01/13 16:40
겨울산 문 현 미절언이다. 처음부터 끝까지달을 정수리에 이고 가부좌 틀면수묵화 한 점 덩그러니영하의 묵언수행!폭포는 성대를 절단하고무욕의 은빛 기둥을 곧추세운다온몸이 빈 몸의 만월이다겨울산...처절…
(경현수)자상한 정다움으로 2017/01/06 14:47
자상한 정다움으로 추 영 수바쁘다 바쁘다의 바다 속에 빠져개헤엄으로 허우적거리다가알뜰한 눈짓살가운 숨결그만 놓치는 일없게 하여 주옵소서둑길 지름길서두르는 내 차바퀴에행여라도 깔려신음하는 여린 풀…
(경현수)겨울 학(鶴) 2016/12/23 11:43
겨울 학(鶴) 이 용 대물 얼기 전 피라미마저일찌감치 사라진 강굽이진 수변엔마른 갈대 침묵이고새파란 물 가운데 홀로 섰는 학이다무슨 소식 바람인가 가는 목 높이 뽑고붓같이 꼬리 내려 누굴 그리고 있는지…
(경현수)가슴꽃 2016/12/16 15:27
가슴꽃 안 재 찬나는당신이 곁에 있을 때에는빈 자리의 실상을 제대로 읽을 줄 몰라서사랑의 부피와 무게를쉽사리 가늠할 수 없다가당신이 떠나고 난 뒤에사늑골을 흥건히 적시며참뜻을 가늠하고 있습니다지금…
(경현수)구름과 놀고 싶다 2016/12/07 17:46
구름과 놀고 싶다 신 규 호가을 하늘의 흰 구름을 보면불러서 함께 놀고 싶다목마 타듯 훌쩍 올라타고서녘으로도 가 보고가다가 심심하면양떼구름이나 만들다가밤이 되면 별을 불러동방박사의 점이나 보면서아…
(경현수)사시나무 숲에서 2016/11/24 15:58
사시나무 숲에서 엄 원 용늦가을 공원 사시나무 숲속을 거닐어 보았다.수피가 은백색인 수십 그루의 나무들이 줄지어 서 있는 모습이 어찌 보면 세월을 다 이기고 머리 희끗 희끗 날리는 노인들이 꿋꿋이 서 …
(경현수) 사시나무 숲에서 2016/11/11 10:37
사시나무 숲에서 엄 원 용늦가을 공원 사시나무 숲속을 거닐어 보았다.수피가 은백색인 수십 그루의 나무들이 줄지어 서 있는 모습이 어찌 보면 세월을 다 이기고 머리 희끗 희끗…
(경현수)사람이 위안이다 2016/11/03 14:12
사람이 위안이다 박 재 화살다 보면사람에 무너지는 날 있다사람에 다치는 날 있다그런 날엔혼자서 산을 오른다해거름까지 오른다오르다 보면작은 묏새 언덕을 넘나든다그 서슬에 들찔레 흔들리고개미떼 숨 죽…
(경현수)어머니 2016/10/20 16:42
어머니 김 윤 도새벽기도 나서시는칠순 노모의 굽어진 등 뒤로 지나온 세월이 힘겹다그 곳에 담긴내 몫을 헤아리니콧날이 시큰하고,이 다음에, 이 다음에어머니 세상 떠나는 날그 세월어찌 바라볼까가슴에산山…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교회연합신문 (http://www.ecumenicalpress.co.kr)  |  발행인 : 강춘오  |  설립일:1991년 11월 16일
    | 사업자:206-19-64905  | 03127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16길 73-10  |  대표전화 : 02-747-1490              
      Copyright ⓒ  교회연합신문 All right reserved.
    교회연합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