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신도를 깨운다! 한국교회를 깨운다!”
2018/04/11 16:39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제109기 CAL세미나’ 15개국 310여명 참석
14-4.jpg
 
국제제자훈련원(원장 오정현 목사) 지난 4월 2일부터 6일까지 닷새간의 일정으로 사랑의교회 안성수양관에서 109번째로 열리는 ‘평신도를 깨운다’ 제자훈련지도자세미나(이하 CAL세미나)를 진행했다.
1986년 지역교회에 제자훈련을 소개하기 위해 시작된 이 세미나는 국내외에서 개최되며 108기까지 24,016명이 수료했다. 특히 사랑의교회 창립 40주년에 열린 이번 109기 세미나에는 한국 뿐 아니라 동북아시아(중국, 대만), 동남아시아(말레이시아, 미얀마, 태국), 중앙아시아(몽골, 키르키즈스탄), 중동(터키), 유럽(프랑스, 마케도니아), 오세아니아(호주), 아프리카(모로코, 세네갈, 가나)에서 15개국 207개 교회, 310여명의 목회자들이 참여했다. 이에, 영어와 중국어, 몽골어 등 3개 국어로 동시통역되어 강의가 진행됐다.
오정현 목사는 이번 CAL세미나에서 ‘온전론’을 시작으로 주제강의를 통해 그리스도의 제자들이 삶의 현장에서 어떻게 제자의 삶을 실천해야 할 것인지 심도 깊은 강의를 전했다.
오 목사는 “제자훈련은 목회의 방법이 아니라 본질이다. 한 사람 한 사람을 예수님 닮은 제자로 세우는 것이고, 그리스도의 형상을 입을 때까지 해산하는 수고를 아끼지 않는 것이 제자훈련이다”면서 “이 본질에 생명을 걸면 길이 열린다”고 말했다.
특히, 이 일을 위해서는 ‘목자의 심정’을 깨닫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오 목사는 “창세기부터 요한계시록까지 관통하는 메시지가 바로 하나님께서는 아무도 멸망치 않고 구원받길 원하시는 심정, 단장지애(斷腸之哀)의 심정이다”면서 “이를 우리에게 체화하고 접목하여 사고, 감정, 의지, 관계, 행실의 온전함을 입은 전인격적인 예수님을 닮아가는 영적 성숙을 이루고, 삶의 현장에서 실천하는 제자를 세우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외에도 국제목양사역원 최홍준 목사와 울산교회 정근두 목사, 대구 푸른초장교회 임종구 목사, 태국 치앙마이 신학대학원 김대순 목사 등의 강사진은 제자훈련이 교회와 성도들에게 왜 필요하고, 실제 교회 현장에서 어떻게 구현되는지 생생하게 증언했다.
이번 CAL세미나를 위해 사랑의교회는 제자훈련을 대표하는 현장으로 순장반, 제자반, 다락방 소그룹 등을 개방하고, 세미나 참석 목회자들의 참관과 실습을 도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pnnews@empas.com
교회연합신문(www.ecumenicalpress.co.kr) - copyright ⓒ 교회연합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교회연합신문 (http://www.ecumenicalpress.co.kr)  |  발행인 : 강춘오  |  설립일:1991년 11월 16일
    | 사업자:206-19-64905  | 03127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16길 73-10  |  대표전화 : 02-747-1490              
      Copyright ⓒ  교회연합신문 All right reserved.
    교회연합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