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동방송 ‘파이팅! 나라사랑축제 2018’ 기대
2018/08/10 17:20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광복의 기쁨과 복음의 통일을 노래하는 소망의 무대

크기변환_파이팅!나라사랑_3.jpg
 
극동방송(이사장 김장환 목사)은 제73주년 광복절을 맞아 오는 814일 오후 730분 부산 벡스코 오디토리움에서 '파이팅! 나라사랑축제 2018'을 개최한다.

올해로 8회째를 맞는 파이팅! 나라사랑축제는 유난히 뜨거운 올 여름, 다양한 장르의 음악으로 광복의 기쁨과 복음 통일을 노래하며 소망하는 무대로 선보일 예정이다.

 

평화 통일을 꿈꾸는 찬양의 축제

이번 공연은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기며 통일의 염원을 담아 나라사랑하는 마음을 고취시킴과 동시에 모든 세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자리로 마련될 예정이다. 해군작전사령부 군악대가 식전 행사로 연주를 준비한다.

파이팅! 나라사랑축제 2018’! 대한민국!’을 힘차게 외치는 <나라사랑 대합창> 무대를 시작으로 1, 2부로 나눠 총 5개의 테마로 진행된다. 1부는 일제 강점기의 아픔, 광복의 기쁨과 함께 찾아온 동족상잔의 비극 등의 역사를 담았으며, 2부에서는 고난을 딛고 눈부신 성장을 거듭하는 우리나라의 발전상과 통일을 향해 나아가는 희망의 발걸음을 선보일 예정이다. 노래와 춤, 퍼포먼스가 화려한 영상과 함께 어우러져 수준 높은 종합 예술 무대를 보여주게 된다.

다채로운 무대로 꾸며지는 이번 공연에서는 자녀 세대에게 익숙한 빠른 템포의 ‘Celebrate Jesus', '어메이징 그레이스(Amazing Grace)', 중장년층에게 향수를 불러올 고향의 봄‘,’오빠생각등의 동요와 진도아리랑등도 선보인다. 피날레로 모든 세대가 통일을 꿈꾸며 한 목소리로 부르는 우리의 소원은 통일‘,’삼천리반도 금수강산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리게 된다.

 

2014년에 이어 부산에서 두 번째 선이는 축제

지난 201110월 서울 새빛 둥둥섬 특설무대에서 첫 시작을 알린 파이팅! 나라사랑축제는 매년 전국의 도시를 순회하면서 개최된다. 2회와 3회는 속초, 5회는 광주 그리고 6회는 뉴욕 카네기 홀과 대전, 7회는 창원에서 열렸으며 올해는 지난 4회에 이어 부산과 울산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무대에 오르는 800여명의 전체 출연자 중 600여명의 극동방송 어린이합창단은 전국 극동방송 12개 지사(서울, 제주, 대전, 창원, 목포, 영동, 포항, 울산, 부산, 대구, 광주, 전남동부)에 소속된 12개의 팀으로 구성되어 있다. 국내 다양한 초청 공연은 물론이고 매년 진행되는 해외 순회공연을 통해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고 한국 문화를 알리는 작은 외교관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감당하고 있다.

73주년 광복절을 하루 앞두고 개최되는 이번 파이팅! 나라사랑축제 2018’은 모든 세대, 온 가족이 함께할 수 있는 자리로 마련된다. 폭염과 열대야가 맹위를 떨쳤던 올 여름, 부산 시민은 물론 부산을 찾은 관광객들도 누구나 함께할 수 있는 시원한 찬양의 축제인 이번 공연은 전석 무료 입장으로 진행되며, 부산광역시와 부산문화재단이 후원하고 부산기독교총연합회와 부산성시화운동본부 등이 주관한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051-759-6000 (부산극동방송)으로 하면 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pnnews@empas.com
교회연합신문(www.ecumenicalpress.co.kr) - copyright ⓒ 교회연합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교회연합신문 (http://www.ecumenicalpress.co.kr)  |  발행인 : 강춘오  |  설립일:1991년 11월 16일
    | 사업자:206-19-64905  | 03127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16길 73-10  |  대표전화 : 02-747-1490              
      Copyright ⓒ  교회연합신문 All right reserved.
    교회연합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