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교회 창립 40주년, “천국의 선율을 이 땅에”
2018/09/14 15:53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이웃과 함께하는 소프라노 신영옥 특별초청 콘서트

크기변환_신영옥 무대.jpg
 
올해로 창립 40주년을 맞이한 사랑의교회가 지난 912, 서울 서초동 사랑의교회 안아주심 본당에서 이웃과 함께하는 소프라노 신영옥 특별초청 콘서트를 개최하였다. 이번 콘서트는 지난 40년 간 베풀어주신 하나님의 은혜에 감사하며, 이 감사와 사랑의 마음을 한국교회와 이웃들에게 나누기 위한 취지에서 전석 무료입장으로 진행되었다.

특히 공연이 열린 사랑의교회 안아주심 본당은 가로 100미터 세로 40미터의 축구장 크기로, 기둥을 숨긴 메가트러스 공법으로 설계되어, 6500석 어디서나 막힘 없는 소통이 가능하도록 설계되었다. 이 공간에서 이 시대의 가장 아름다운 리릭 콜로라투라 소프라노 신영옥과 바리톤 공병우, 오르가니스트 신동일, ‘코리안 크리스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김홍식 지휘)’, 그리고 사랑의교회 호산나찬양대가 만들어내는 하모니는 작은 천국의 멜로디로 6500명 청중들을 매료시켰다.

 

크기변환_소프라노 신영옥.jpg
 
소프라노 신영옥의 눈부신 열창

김홍식의 지휘로 코리안 크리스천 필하모니의 힘찬 팡파레 연주와 호산나찬양대의 주의 기도로 콘서트가 시작되었다. 이어 소프라노 신영옥과 호산나찬양대가 함께 César Franck생명의 양식 Panis Angelicusr’을 선사했고, 그 아름다운 선율과 웅장함이 본당을 가득 채웠다. 이날 소프라노 신영옥은 솔로곡으로 E.Moricone‘Nella Fantasia & You raise me up’, T.Albinoni아다지오’, 홍난파의 고향의 봄’, G.Donizetti의 오페라 루치아 중 흩뿌려라 쓰디쓴 눈물을을 불렀다.

소프라노 신영옥이 마지막 곡, 오페라 루치아 중 흩뿌려라 쓰디쓴 눈물을을 부르며 화려하고 눈부신 고음을 소화하자 청중들은 누가 먼저랄 것 없이 자리에서 일어나 기립박수를 보냈다. 신영옥 씨는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 안에서 파리, 런던, 뉴욕 등 1년에 10개월씩 세계를 다니며 많은 극장과 공연장에서 공연해왔다. 그런데, 이 공간은 견줄 수 없을 만큼 아름답고 훌륭한 연주장이다. 우리가 꿈꾸던 곳이다. 사랑의교회 40주년 기념 음악회에 초대해 주셔서 감사드리고, 사랑의교회 40주년을 축하한다는 인사말을 전한 후, 앵콜곡 ‘Amazing Grace’를 선사했다.

 

크기변환_신영옥 전경.jpg
 
입체감 있는 연주, 웅장한 스케일

이날 소프라노 신영옥과 A.L.Weber‘All I ask of you(뮤지컬 오페라의 유령)’G.Verdi의 오페라 리골레토모든 축복받은 날에 그래, 복수다!’등의 곡으로 입을 맞춘 바리톤 공병우는 맑고 힘 있는 목소리를 선사하며 청중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외에도 여호와는 나의 목자시니와 호산나찬양대와 함께 한 축복 Blessing’등을 불렀다. 특히 바리톤 공병우는 듀엣곡 모든 축복받은 날에 그래, 복수다!’라는 곡에서 소프라노 신영옥과 함께 오페라의 드라마적 요소와 뛰어난 음악구성으로 찬사를 받았다.

이날 모든 음악에 색깔을 입힌 코리안 크리스천 필하모니는 최고의 기량을 가진 믿음의 단원들로 구성된 교향악단으로, 출범을 준비하는 과정 중 이번 콘서트에 함께했다. 특히, 오르가니스트 신동일씨와 함께한 생상의 교향곡 제3오르간피날레 곡을 전하며, 한층 입체감을 입힌 연주로 시선을 끌었고, 웅장한 스케일로 청중들의 귀를 사로잡았다.

모든 순서를 마치고, 강단에 오른 오정현 목사는 작은 천국을 경험했다. 최고의 하나님께서 최고의 찬양을 받으신 줄 믿는다. 오늘의 찬양은 하나님께는 영광이요, 우리에게는 큰 위로가 된 선물이었다. 안아주심 본당이 정말 귀하다는 것을 다시금 느꼈다. 2004년 한국교회 부활절 연합예배 이후 14년 만에 소프라노 신영옥 씨를 초청하여 이와 같은 시간을 가질 수 있어서 감사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오정현 목사의 초청으로 전 출연진이 강단에 올라, ‘주 하나님 지으신 모든 세계를 청중과 오케스트라, 호산나찬양대가 합창하며 무대의 막을 내렸다.

한편 창립 40주년을 맞은 사랑의교회는 지난 8월 세계적인 크리스천 워십밴드 플래닛쉐이커스공연을 개최하며, 한국교회 예배와 찬양사역의 새 지평을 열었다. , 금년 128창립 40주년 기념 상트페테르부르크 발레단 초청 호두까지 인형공연1219‘40주년 기념 메시아 대 연주회로 등의 수준 높은 문화행사로 지역사회를 섬길 예정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pnnews@empas.com
교회연합신문(www.ecumenicalpress.co.kr) - copyright ⓒ 교회연합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교회연합신문 (http://www.ecumenicalpress.co.kr)  |  발행인 : 강춘오  |  설립일:1991년 11월 16일
    | 사업자:206-19-64905  | 03127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16길 73-10  |  대표전화 : 02-747-1490              
      Copyright ⓒ  교회연합신문 All right reserved.
    교회연합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