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산업혁명시대에 따른 다음세대 교육 방안 고민
2019/05/08 16:35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래목회포럼-4/14윈도우한국연합, 공동포럼 개최

크기변환_미래목회.jpg
 
미래목회포럼(대표 김봉준 목사)4/14윈도우한국연합(대표회장 장순흥 박사)4차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한 다음세대 미래교육에 대해 고민하는 시간을 갖는다.

 

양 단체는 오는 610일 서울 양재동 기독교선교횃불재단에서 다음세대 미래교육/목회 어떻게 할 것인가?성큼 다가온 4차산업혁명 시대에를 주제로 포럼을 열고, 다음세대 교육에 대한 합리적인 대안을 도출할 예정이다.

 

각 교단 총회장 및 임원, 개교회 목사 및 교역자, 신학생, 선교사를 포함해 자녀를 둔 학부모를 대상으로 열리는 본 포럼은 약300여명이 선착순 참석할 수 있다.

 

본 포럼의 주제 발제는 먼저 안종배 교수(한세대)‘4차산업혁명시대 기독교 다음세대 교육 어떻게 할 것인가?’를 주제로, 오후에는 이동규 목사(청주순복음교회)‘4차산업혁명시대 다음세대 미래목회 어떻게 할 것인가?’에 대해 발제한다.

 

좌장으로는 김민섭 목사(국제문화예술기구 이사장)와 노향모 목사(서울우리교회)가 나서며, 논찬자로는 서영석 목사(어린이전도협회), 이영숙 박사(좋은나무성품학교 대표), 권진하 교수(교회교육훈련개발원), 정승인 목사(FOC 대표), 최새롬 선교사(학원복음화운동), 양인순 목사(안중온누리교회)가 참여한다.

 

주최측은 신 자유주의, 다원주의, 권위의 무너짐, 가정의 깨짐, 소통 부재, 성품 교육의 부재, 저출산, 게임과 스마트폰 등 미디어에 더하여 시대적 변화는 4차산업혁명시대에 접어들면서 어떤 모습으로 영향을 주게 될지 우려가 되고 있다며 이번 포럼을 기획하게 된 동기를 밝혔다.

 

특히 급속한 정보통신 기술은 그 기술간의 융합과 초 연결을 통해 쓰나미처럼 4차산업혁명시대로 돌입하고 있다. 20139월 옥스포드 대학의 Carl Frey Michael Osborne 미래의 고용이라는 논문에서 702 종류의 직업이 컴퓨터화 됨으로써 미치는 영향력을 추정한 결과를 미국의 고용 상황에 적용하면 고용의 약 47%가 해고될 위기에 처한다고 추정했다그러한 변화에 기독 아비 세대는 어떻게 적응할 것이며, 자녀 세대는 어떻게 교육해야 할 것인지, 그리고 더 나아가 이런 세대를 살아갈 아이들에게 무엇을 해 줄 것인지 대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주최측은 이 시대에 교회는 다음세대를 위한 미래 교육과 목회를 준비해야 한다. 교회가 4차산업혁명시대에 다음세대 세우기를 위해 앞장서서 대안을 제시하고 모범적으로 풀어 나가야 한다고 덧붙였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pnnews@empas.com
교회연합신문(www.ecumenicalpress.co.kr) - copyright ⓒ 교회연합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교회연합신문 (http://www.ecumenicalpress.co.kr)  |  발행인 : 강춘오  |  설립일:1991년 11월 16일
    | 사업자:206-19-64905  | 03127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16길 73-10  |  대표전화 : 02-747-1490              
      Copyright ⓒ  교회연합신문 All right reserved.
    교회연합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