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6(화)
 
  • '명룡대전' 펼쳐질 인천 계양을에 도전장, 계산역 인근에 선거사무소 개소
유동규.jpg
인천 계양을에 출마하는 유동규 예비후보(좌), 우측은 전광훈 목사

 

민주당 이재명 대표의 저격수로 관심을 받고 있는 유동규 예비후보(자유통일당 인천 계양을)가 지난 2월 27일 인천 계양구 계산역 인근에 선거사무소를 개소했다. '사기꾼 잡는 범'이란 선거 구호를 앞세운 유 예비후보는 계양의 번영을 위해 모든 것을 쏟아낼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날 개소식은 자유통일당 지지자들이 대거 몰린 가운데전광훈 목사신해식 대표(신의한수등이 나서 유 예비후보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호소했다.

 

전광훈 목사는 "지금 정치가 엉망이다한쪽은 북한 연방제로 가자고 하고한쪽은 전혀 싸울 줄을 모른다더이상 정치에서는 희망을 찾을 수 없다"며 "이 지역 나올 이재명 대표의 정치적 목적 도무지 알 수가 없다대한민국을 북한에 넘길 수 없어자유통일당이 앞장섰다"고 말했다.

 

이어 "자유통일당의 유동규 예비후보를 이제 유동규 열사유동규 의사라고 부르고 싶다유동규 후보의 출마가 대한민국의 정치 지형을 완전히 바꿀 수 있을 것이라 믿는다"고 확신했다.

 

신의한수 신해식 대표는 "대한민국에 사기꾼이 많지만 진짜 사기꾼은 정치 사기다유동규 예비후보는 대한민국을 살리는 꾸준한 활동을 해 온 사람이다최근 재판과정에서 보인 모습들이 국민들에 희망을 주고 있다우리는 유 예비후보를 통해 진실이 얼마나 위대한지를 보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전광훈 목사는 유동규 예비후보에 대한 임명장을 전달하고 본격적인 선거 돌입을 알렸다.

 

유동규 예비후보는 "지금 계양은 구도심화 되면서 하루하루 슬럼화 되고 있다비전을 잃어가고 있다십수년 넘게 이 계양에는 정치인이 있었을 뿐일꾼이 없었다"며 "지금 여러분이 주신 표로 방탄조끼를 만들어 입는 정치인이 있다그런 사람들이 계양을 발전시키겠다는 달콤한 말로 여러분을 속이는 걸 더이상 지켜만 볼 수 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이재명 대표를 겨냥한 듯 "내가 더 잘 알고잘한다더 능력있고더 양심이 있다"면서 "나는 최소한 지은 죄 인정하고그 멍에를 남은 인생에 두고두고 지고 갈 것이다이 모든 것을 계양의 번영을 위해 쏟아내겠다"고 약속했다.

 

유동규 사무소.jpg

 

한편인천 계양을은 이재명 대표(더불어민주당)와 원희룡 전 장관(국민의힘)의 소위 '명룡대전'이 성사될 것이 확실시 되며국민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이런 상황에 범(호랑이)을 자처한 유동규 예비후보의 출마가 '명룡'의 치열한 싸움에 어떠한 변수를 가져올 지 귀추가 모이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1

  • 18755
vf2416

전광훈 하나님 친구라매~개소리+뻘짓 관두고,하나님께 당선시켜 달라해라 http://kin.naver.com/qna/detail.naver?d1id=6&dirId=61303&docId=464082346&&page=1#answer2

댓글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자유통일당 유동규 예비후보 "내가 바로 사기꾼 잡는 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