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6(화)
 
  • 인기총 ‘제105주년 3.1절 기념예배’ 드려

인기총 메인.jpg

 

대한민국 복음의 첫 도시, 인천에 3.1운동의 태극기가 힘차게 휘날렸다. 인천광역시기독교총연합회(총회장 주승중 목사)는 지난 31, 인천 남동구 호구포로에 위치한 신성성결교회(담임 신윤진 목사)에서 제105주년 3.1절 기념예배를 열었다.

 

인천시 각 구 연합회는 물론 주요 목회자들이 함께한 이날 예배에서는 특별히 한교총 전 대표회장 소강석 목사(새에덴교회)가 설교자로 나섰다.

 

소 목사는 '극한 신앙, 극한 사명'이라는 주제로, 일제의 지독한 폭압에도 굴하지 않고 끝까지 항거했던 기독교 선진들의 양심과 희생, 올곧은 신앙을 조명했다. 특히 3.1운동의 전반을 주도했던 한국교회의 활약을 역사적으로 되짚었다.

 

소 목사는 먼저 광주의 위대한 독립운동가 윤형숙 열사, 한국교회의 대표적인 순교자 주기철, 그리고 성경 속 바울의 일화를 소개했다. 이 중 윤형숙 열사는 광주 수여아여고에 재학 중이던 1919310, 광주 만세운동에 앞장섰던 인물로, 헌병의 칼에 팔이 잘리면서도 '대한독립만세'를 외쳤던 인물이다. 이후 일제로부터 온갖 모진 고문을 받은 것은 물론 나중에는 북괴의 공산군에게 순교 당하는 매우 극한 삶을 살았다. 윤 열사의 위대한 희생은 근래 소 목사 등의 노력으로 국민들에 새롭게 각인됐다.

 

소 목사는 "이들 역시 나약한 인간이었지만, 목숨을 걸고 극한 사명의 길을 택했다. 사도바울처럼 3.1운동을 사명으로 생각하고, 눈물로 생각하고, 생명으로 생각했다"고 말했다.

 

소강석 목사.jpg


이 외에도 3.1운동을 기독교가 주도하게 된 배경으로 찰스 클라크, 맥퀸, 스코필드 등 기독교 선교사들의 영향력, 초대 기독교 지도자들의 의식 변화, 기독교인의 애국애민 신앙 등을 꼽았다.

 

소 목사는 "3.1운동은 아직 미완으로 남아있다. 어차피 기독교가 주도하고 기독교가 앞장선 운동이라면 기독교가 이를 완성해야 한다"면서 "한국교회가 하나되어야 한다. 국민들이 통합을 이뤄야 한다. 교회가 너무 정파로 가면 안되고, 언제라도 중심을 잡고 화합하는데 앞장서야 한다"고 말했다.

 

남북통일에 있어서도, 튼튼한 국가안보 구축 위에 자유민주주의 복음주의 중심의 통일을 이뤄야 한다고 강조했다.

 

2부 기념식에서는 공동회장 김영수 목사가 독립선언서를 낭독했으며, 이어 전 참석자가 함께 삼일절 노래를 부르며, 태극기를 흔드는 시간을 가졌다.

 

이 외에도 이규학 감독(증경총회장)이 기념사를 전하고, 유정복 인천시장, 도성훈 인천시교육감, 김태일 목사(증경총회장), 진유신 목사(직전총회장) 등이 축사와 격려사를 전했다

 

인기총 태극기.jpg

태그

전체댓글 54

  • 45349
소망

독립을 위해 하나가 되어 애쓰셨던 그 정신을 배움으로 하나가되길 소망합니다

댓글댓글 (0)
비타민

한국교회 연합과 하나됨을 위해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박준영

믿음으로 참으로 중요한 가치인 하나됨을 이루기를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양계숙

미처 알지못했던 많은것들을 알게 해주신 설교 감사 합니다

댓글댓글 (0)
원팀

하나되기를 소망합니다!~

댓글댓글 (0)
기도

연합의 중요성을 일깨워주시네요

댓글댓글 (0)
연함

"연합"
3.1절의 마지막 조각을 맞추는
소강석목사님의 "연합" 의 메세지

댓글댓글 (0)
미루

3.1운동에서도 하나님의 역사하심과 교회의 연합과 국민들의 화합만을 생각하시는 귀한 목사님♡

댓글댓글 (0)
별빛

3.1운동의 양대 산맥이었던 이승만 대통령과 김구 선생의 양립이 성립되어 오늘에 이른 것처럼 2024년 총선에서도
이와 같이 되길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연합

독립을 갈망하던 하나였던 대한민국을 기억하며 한국교회가 먼저 기독교정신으로 하나를 이루기를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꿈꾸는자

한국교회 연합하여 화합의 매개체로 쓰임받길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마니

하나되는 한국교회가 대한민국의 희망입니다

댓글댓글 (0)
하하

모두 하나됨을 위해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은총

독립운동의 가치가 이념대립에 사라지지않도록 연합을 위해 힘써야함에 동감합니다.

댓글댓글 (0)
주영

하나가 되기위한 연합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순종이

기독교인으로서 올바른 역사관을 갖게 해주신 말씀 감사합니다

댓글댓글 (0)
최윤범

하나님이 우리 나라를 보호하시기 위하여 인간적으로는 부족할지라도 김구와 이승만을 선물로 주셨습니다, 한국 교회가 성령님의 영으로 우리가 하나되기를 구합니다

댓글댓글 (0)
산돌

가장 성경적이기에 가장 균혐잡힌 역사인식입니다.

댓글댓글 (0)
노아

하나님과 자유 대한민국을 지키기 위해 한국교회가 하나되길 아멘아멘

댓글댓글 (0)
행복

지금이야말로 연합이 중요하다!

댓글댓글 (0)
백합

한국교회 연합을 위해 기도하겠습니다.

댓글댓글 (0)
한조

연합의 힘을 다시한번 일깨워주셨네요 그때 처럼 지금도 하나된 우리나라가 되길바라는 마음이 느껴집니다

댓글댓글 (0)
이른비

연합으로 3..1운동의 정신을 완성하는 기독교가 되기를...

댓글댓글 (0)
박선미

한국교회는선거로갈라진 국민들의 마음을 하나로 엮는 화합의매개체로쓰임받자고연합을외치는소목사님께감사드립니다

댓글댓글 (0)
양일순

독립을 외치는 3.1절에 외침같이 오늘날 한국교회가 연합으로 하나되길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하나되어

독립 정신으로 하나되길 소망합니다

댓글댓글 (0)
마도로스킴

이념과 정파를 뛰어넘어 한국교회가 연합하여 이나라의 미래를 준비해 가길 기대합니다~!!

댓글댓글 (0)
하나되어

독립 정신으로 하나 되길 소망합니다

댓글댓글 (0)
은혜

한국교회의 하나됨을 위해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꿈꾸미

국가와 국민들의 마음을 하나로 모으는데 쓰임받는 교회가 되길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별들중하나

역사의식과 하나됨. 귀한말씀 감사합니다

댓글댓글 (0)
김영란

한국교회 연합을 소원합니다 소강석 목사님 응원합니다

댓글댓글 (0)
lightsperfections

화합과 연합을 위해 수고하시는 목사님 축복합니다...!

댓글댓글 (0)
율앤쮸

화합의 매개체가 되는 한국교회 하나된 한국교회이길 원합니다.

댓글댓글 (0)

온 국민이 기독교가 주도한 3.1운동의 정신을 기리는 날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댓글댓글 (0)
수호천사

한국교회가 연합되어 미완의 3.1절 정신을 이루어 갑시다.

댓글댓글 (0)
꿈쟁이

꿈쟁이국민들의 마음을 하나로 엮는 화합의 매개체가 되길 소망합니다

댓글댓글 (0)
해피

한국교회 연합위해 간절히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미미

소원합니다

댓글댓글 (0)
썬샤인

미완의 3.1운동을 완성하는 것은 연합입니다.

댓글댓글 (0)
샤론

화합하며 상생하길~~

댓글댓글 (0)
글로리아

대한민국이 하나되어 부흥의 시대가 열리길 소망합니다

댓글댓글 (0)
강땡구

3.ㅣ운동의 의미를 잘 되세기고 유공자들을 발굴이 참 중요하다는 생각을 하게 되네요

댓글댓글 (0)
산마루

그렇습니다
이념과 지역과 종교를 뛰어넘어서 하나가 됐던 ‘3.1운동’의 위대한 정신의 계승이 지금 꼭 필요합니다

댓글댓글 (0)
유레카

한국교회의 연합 그날까지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찬하

찬하3.1운동에서 '연합'이라는 키워드를 찾아내신 소목사님의 통찰이 이시대에 큰 울림을 주네요.

댓글댓글 (0)
감사

기독교가 앞장선 역사적 3.1운동의 완성이 지금 이 시대에 되길 소망합니다.

댓글댓글 (0)
쥬쓰

너무도 맞는 말씀에 공감합니다.
이성적으로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고 하나로 연합하는 한국교회되기 원하며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참빛

연합하여 나아가길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천사

균형있는 말씀이네요
복음주의 통일이 이루어지길 소망합니다.

댓글댓글 (0)
맑은하늘

기독교적인 세계관과 가치관을 가지고 복음의 사명자로서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빛의아들

한국교회가 하나되기를 소망합니다

댓글댓글 (0)
정경례

한국교회의 연합,응원합니다!

댓글댓글 (0)
Hby

한국교회 연합과 미래를 위해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소강석 목사 “한국교회 하나되어 미완의 3.1운동 완성해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