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1(화)
 
  • 오는 27일 제12회 천사데이 찬스바자회 개최
  • 작년 총 판매액 2억3000만원…모든 상품 ‘기부’로 유치해 최대 90% 할인

천사데이.jpg

 

홀리씨즈교회(담임 서대천 목사)의 교회학교 SDC 인터내셔널스쿨이 그리스도의 사랑을 나누는 12회 천사데이 찬스바자회를 오는 427일 연다. 최고의 품질, 최대의 할인으로 매년 큰 주목을 받고 있는 이번 바자회에 벌써부터 주변의 기대가 커지고 있다.

 

천사데이 찬스바자회는 지난 2010년 경제적 어려움으로 학업을 이어가기 어려운 청소년들을 돕는 장학사업 기금을 마련하기 위해 시작됐다. 2020~2022년 코로나19로 중단했다가 작년부터 다시 열어 올해로 12회를 맞았다.

 

올해 매출 목표는 15000만원이다. 지난해 제11회 바자회의 총 판매금액은 23000만원으로 당초 목표였던 15000만원을 크게 웃돌았다.

 

이날 바자회에서는 시중에서 판매 중인 다양한 상품을 최대 90% 할인된 저렴한 가격에 살 수 있다. 판매되는 물품들은 모두 기업체나 개인들로부터 대량 기부 받은 물건들로, 시세보다 대폭 낮은 가격이 책정됐다.

 

기부를 받았다고 해서 절대 품질이 나쁜 것이 아니다. 바자회에 나오는 물품들은 시중에서 판매되고 있는 것으로, 최고의 품질을 보장한다. 국내 최대 수입그릇 할인매장인 모드니(대표 송영국)와 디자인 문구 기업 윙하우스(대표 이상필) 등이 전용관을 연다. 이밖에도 의류, 골프용품, 주방용품 등 제품과 다양한 먹거리가 판매될 예정이다.

 

바자회.jpg
지난해 제11회 천사데이 찬스바자회 전경

 

무엇보다 학생들이 직접 준비하는 바자회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SDC 인터내셔널스쿨 학생들은 이번 바자회를 위해 물품판매위, 푸드유통위, 대외협력위, 홍보위, 물류운영위, 미디어위, 18개 위원회를 구성했다. 특히 기부 물품 유치를 위해 기업체에 방문해 프리젠테이션을 진행하고 있다.

 

서예화 대외협력위원장은 기부와 나눔을 통해 진정한 사랑을 배우는 소중한 경험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우민 학생은 바자회를 준비하며 몸으로 익힌 기독교 정신을 실천하며 살아가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서대천 목사는 청소년은 이 나라의 미래이자 희망이라며 다음 세대를 교육으로 일으키는 중심에 교회가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971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홀리씨즈교회·SDC스쿨 “그리스도의 사랑을 나누는 바자회로 오세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